Home / GD-MAGAZINE / Feature (page 5)

Feature

2015 프레지던츠컵 [Feature:1510]

1

사진_이종호   미국의 16대 대통령인 에이브러햄 링컨이 한 말을 차용해 제목을 만든 이유는 프레지던츠컵이 말 그대로 ‘지상 최고의 골프 스타들이 모이는 대회’이자 ‘최고를 지향하는 전문 인력들이 만들어내는 대회’이며 ‘골프를 최고로 사랑하는 이들을 위한 대회’이기 때문이다. 그렇지 않은가? 더군다나 링컨이 아직 살아있다면 그 역시 대통령으로서 프레지던츠컵의 명예 의장이 되었을 것이다. <골프다이제스트> …

Read More »

천상천하인비독존 [Feature:1509]

1

사진_<골프월드> 제공 커리어그랜드슬램 맞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의 5개 메이저 대회 중 4개 대회의 우승컵을 수집하며 ‘커리어그랜드슬램’을 달성했지만 뭔가 찝찝한 기분은 지울 수가 없다. 일부 외신에서 이를 두고 트집을 잡고 있기 때문이다. 한마디로 다섯 번째 메이저 대회인 에비앙챔피언십까지 우승해야 진정한 ‘커리어그랜드슬램’이라 부를 수 있다고 박인비의 위업을 폄하했다. 5개 메이저 대회는 ANA인스퍼레이션(전 크래프트나비스코챔피언십), 위민스PGA챔피언십(전 …

Read More »

대한민국 남자골퍼들에게 고함 [Feature:1509]

1

일러스트_최수연   최근 몇 년간 사법부를 대표하는 전직 검찰총장부터 국회를 대표하는 전 국회의장, 해군 장성, 그리고 유명 요리연구가의 아버지이자 교육감을 역임한 바 있는 사학계의 거물에 이르기까지 이름만 대도 충분히 알 수 있는 이들이 골프장에서 캐디와 여직원 등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았다. 그런데 어디 그들뿐이랴. 상대적인 약자가 될 수밖에 없는 캐디(또는 여직원)를 …

Read More »

해피엔딩 [Feature:1508]

1

사진_존 루미스(John Loomis) 골프코스는 특별한 장소다. 그곳은 승부와 우정, 전통, 그리고 추억의 장소다. 그리고 또 어떤 사람들에게는 그 이상의 장소다. 그들은 골프코스를 바라보면서 특히 달빛이 은은한 야심한 시간이면 이런 생각을 한다. 가만 있자, 저기서 섹스를 하면 근사하겠는걸. 이제 중년이 된 한 다트머스 대학 졸업생은(익명을 요구했으므로, 여기서는 편의상 매트라고 부르겠다) 대학 …

Read More »

삶을 사랑하는 사람들 [Feature:1508]

1

사진_월터 로스 주니어(Walter Looss Jr.) 행복의 기운을 발산하는 사람들이 있다. 리키 파울러만 하더라도, 그 화려한 스타덤의 장신구들을 보면 스포츠 카와 오렌지색 스냅백을 쓰고 열광하는 팬들, 유튜브에 올라온 모토크로스 묘기 영상들, 패션모델인 여자친구와 만끽하는 우승의 포옹까지 모든 게 쉬워 보일지 모르지만, 그런 것만으로는 그의 진면목을 다 알 수 없다. 캘리포니아 출신으로 …

Read More »

골프와 발렌타인의 나라 스코틀랜드 [Feature:1508]

1

사진_페르노리카코리아 제공 지난 7월5일부터 일주일간 스코틀랜드로 미디어 투어를 다녀왔다. 골프와 위스키는 서로 묘하게 닮아있다. 그 접점에서 세계 최고를 지향하는 발렌타인이 초청을 했다. 그리고 나는 거기서 특별한 무언가를 발견해냈다. 글_고형승   세계적인 프로골퍼들이 모여 실력을 겨루는 유러피언투어 스코티시오픈은 고급 위스키 브랜드인 발렌타인이 공식 후원한다. 7월9일부터 12일까지 열린 이번 대회는 스코틀랜드 이스트로디언의 …

Read More »

북에서 온 캐디 [Feature:1507]

1

사진_이종호 골프존카운티 안성W에서 열린 ‘제1기 북한이탈주민 캐디양성 프로그램 수료식’을 다녀왔다. 북한이탈주민 4명이 이 프로그램을 통해 대한민국에서 캐디로서의 첫 발을 내딛는 순간이었다. 지난 3개월간 진행됐던 그들의 교육 과정을 돌아보고, 정식 캐디로서 처음 고객을 응대한 순간까지 함께 해봤다. 글_고형승 “언젠가는 가족과 함께 사는 것이 꿈입니다.” 에디터가 만난 세 명의 캐디는 모두 같은 …

Read More »

언제나 최고인 세인트앤드루스 [Feature:1507]

0

일러스트_마크 울릭센(Mark Ulriksen)   다시 올드코스를 찾은 브리티시오픈을 앞두고, 그곳에서 잠시 대학을 다녔던 한 편집자의 풋풋한 추억에 귀를 기울이며 산뜻한 일러스트레이션을 함께 감상해보자. 글_맥스 애들러(Max Adler)   나는 자전거 위에서 세인트앤드루스를 처음 봤다. 항공사의 실수로 내 클럽과 옷가방은 엉뚱한 곳으로 가버렸지만 세 번째 수하물, 뉴욕 자전거 가게의 전문가가 능숙하게 분해해서 …

Read More »

스피스를 평가하다 [Feature:1507]

0

사진_월터 로스 주니어(Walter Looss Jr.)   사람들은 조던 스피스의 어떤 점을 좋아하는 걸까? 지인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글_제이미 디아즈(Jaime Diaz)   많은 것이 ‘좋아요’ 클릭수로 평가되는 시대지만 단순히 ‘좋아한다’는 말로는 조던 스피스에 대한 대중의 반응을 설명하기에 부족한 것 같다. 우리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은 골퍼들은 많았다. 그렉 노먼과 필 미켈슨이 그랬고 물론 …

Read More »

국내투어 도핑테스트는 어떻게 진행되나? [Feature:1506]

1

사진_셔터스톡(shutterstock)       한국프로골프협회(KPGA)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도 별도의 반도핑위원회를 운영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도핑테스트가 어떤 형태로 운영되고 있는지 알아봤다. 글_고형승 골프가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이후부터 국내에서도 프로골프선수들에 대한 도핑테스트가 이뤄지고 있다. 남녀투어의 도핑테스트 실시 횟수나 위반했을 때의 징계 수위는 다소 다르지만 엄격한 절차에 의해 진행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KPGA투어는 지난해까지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