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sson

국내에서 활동중인 인스트럭터들의 골프레슨

김민서, 쉽게 따라 하는 3단계 우드 샷 연습방법

1

[골프다이제스트TV] 우드는 많은 골퍼가 가장 어렵게 생각하는 클럽 중 하나다. 클럽의 길이가 길고 로프트가 거의 없어 스윙에 많은 부담감을 가지기 때문이다. 이번 GD스쿨 레슨에서는 아마추어 골퍼들이 우드 샷에 대한 부담감을 이겨 낼 수 있도록 3단계로 나눠 연습하는 방법을 인스트럭터 김민서가 소개한다. 김민서는 페어웨이 우드의 경우 솔이 넓고 헤드가 둥글기 때문에 …

Read More »

신나송, 로스 오브 포스처 교정하기

1

[골프다이제스트] 골프스윙 중 어드레스 때의 척추의 각도를 유지하지 못하고 백스윙 중 상체가 심하게 들리는 경우가 있다. 이런 스윙 동작의 오류를 로스 오브 포스처(Loss of posture)라고 부른다. 아마추어 골퍼들이 주로 범하게 되는 스윙 오류인 로스 오브 포스처는 토핑 등 미스 샷으로 이어진다. 프로골퍼 신나송의 ‘신나는 골프레슨 시즌2’ 오늘은 로스 오브 포스처를 …

Read More »

로빈 사임스, 채찍질로 비거리 늘리기 [Lesson : 1606]

0

사진_이현우 채찍질로 비거리 늘리기 스윙에 채찍질의 원리를 적용하면 최고의 속도를 냄과 동시에 정확한 임팩트 순간을 잡기가 훨씬 쉬워진다. 이는 골퍼가 최대한의 비거리를 내는 데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글_로빈 사임스(Robin Symes) / 정리_인혜정 이론적으로는 아주 간단하지만 생각처럼 실행하기가 쉽지 않다. 많은 아마추어 골퍼들이 거리 부문에서 손해를 보는 이유는 자신의 최고 속도가 …

Read More »

임미소, 스카이볼은 이제 그만

1

[골프다이제스트] 깔끔하게 잘 차려 입고 새로 장만한 클럽으로 동료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티 샷을 날릴 때 스카이볼이 나면 그것만큼 또 창피한 일이 없다. 그 창피함의 정도가 꽤 강하기 때문일까? 외국에서는 스카이볼을 뜻하는 골프 은어로 ‘엔젤 레이퍼(Angel Raper)’라고도 한다. 조금 자극적이지만 ‘천사를 겁탈할 만큼 높게 솟구쳐 오른 볼’을 가리켜 그렇게 표현한 것이다. …

Read More »

박시현, 드라이버 슬라이스 방지하고 비거리 늘리기

1

[골프다이제스트TV] 많은 아마추어 골퍼들은 아웃 투 인 궤도로 인한 슬라이스로 거리 손해를 본다. 아웃 투 인 궤도의 슬라이스가 장시간 지속적으로 발생하면 자신감이 떨어져 100% 스윙을 다하지 못하게 되고 스윙 밸런스 마저 흐트러진다. 프로골퍼 박시현은 아웃 투 인 궤도를 쉽게 고칠 수 있는 방법 3가지를 소개한다. 그 첫 번째는 백스윙에서 상체가 …

Read More »

블레이드와 말렛 중 어떤 퍼터를? [Lesson : 1606]

0

사진_이종호 퍼터의 종류에 따라 스트로크의 궤도를 달리해야 한다 퍼터의 구조에 따라 그 특성이 달리 구현되기 때문이다. 미국 50대 교습가인 브라이언 모그는 자신이 어떤 스트로크를 선호하는지 먼저 파악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한다. 글_브라이언 모그 / 정리_고형승 퍼터는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바로 블레이드와 말렛 퍼터다. 물론 둘 다 그린 위에서는 훌륭한 …

Read More »

신나송의 숏퍼팅 정복!

0

[골프다이제스트TV] 2m 이내의 퍼트를 미스하면 드라이버 샷이 OB가 났을 때보다 아쉬움이 크다. 어떻게 하면 숏퍼팅 실수를 줄일 수 있는지 프로골퍼 신나송이 그 방법을 소개한다. 이에 앞서 신나송은 아마추어 골퍼들이 가장 많이 하는 실수 두 가지를 꼽았다. 백스윙을 길게 가져가는 것과 백스윙을 바르게 빼려고 하는 것. 신나송은 “백스윙을 길게 하면 짧은 …

Read More »

다양한 클럽으로 러닝 어프로치 [Lesson : 1606]

0

사진_이승훈 RollingRollingRolling 다양한 클럽으로 러닝 어프로치 어프로치에서 볼 콘택트, 거리 컨트롤을 쉽게 하는 방법. 글_이시우 / 정리_한원석 그린 주변, 특히 에이프런에서 아마추어들은 한 개 또는 두 개의 클럽만 가지고 어프로치 샷을 모두 처리하는 것을 자주 본다. 그리고 한 가지 샷만 구사한다. 홀에 가깝게 못 붙이는 건 둘째 치고 볼 콘택트가 …

Read More »

임미소, 뒤땅을 방지하려면?

1

[골프다이제스트] 세컨드 샷까지 잘 치고 와서 그린 주변에서 쇼트 게임으로 기분을 망칠 때가 여러 번이었다면 이 레슨에 주목하기 바란다. 아마도 어프로치 샷을 할 때 뒤땅을 내면서 그린에 볼을 또다시 올리지 못하는 경우가 많았을 것이다. 프로 골퍼 임미소는 “어프로치 샷을 할 때 체중이 오른쪽 발(타깃 반대쪽 발)에 실린 상태에서 볼을 가격하기 …

Read More »

박시현, 피치 샷 스핀과 탄도 컨트롤하는 방법

1

[골프다이제스트TV] 아마추어 골퍼가 피치 샷을 구사하는 상황에서 스핀과 탄도를 고려하지 않고 그린을 공략하는 경우를 종종 목격한다. 상황에 맞지 않는 샷으로 그린을 놓치는 실수를 줄이기 위해 프로 골퍼 박시현은 낮은 탄도의 많은 스핀 샷 그리고 높은 탄도와 적은 스핀의 샷 두 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그 첫 번째는 낮은 탄도의 많은 스핀 …

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