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TV / TEE-TO_GREEN / DRIVER / 고윤성&김민서, 첫 홀 두려움 극복 노하우

고윤성&김민서, 첫 홀 두려움 극복 노하우

wide2

[골프다이제스트TV] 와이드앵글 소속 프로 골퍼 고윤성과 김민서가 진행하는 ‘와이디 골프 레슨’에서는 첫 홀 티잉그라운드에서 긴장하지 않고 멋진 티 샷을 하기 위한 노하우를 소개했다.

먼저 고윤성은 “평소 자신만의 프리 샷 루틴을 지키라”고 조언한다. 그는 먼저 티를 꽂은 후, 거리 측정기를 이용해 볼이 떨어지는 지점의 거리와 장애물을 확인한다. 이후 뒤로 세 발 물러난 뒤 빈 스윙을 하고 목표 방향을 확인한다. 마지막으로 셋업에 들어간 다음 왜글을 두 번 하는 것으로 루틴을 마친다.

김민서는 “머릿속 복잡한 생각을 최대한 줄이라”고 설명한다. 그는 첫 홀 티잉그라운드에서 잡생각을 줄이고 자신이 꼭 염두에 둬야 할 두 가지만 생각한다. 평소보다 백스윙을 길게 가져가야 한다는 것과 임팩트 이후에는 어깨를 타깃 쪽으로 돌려야 한다는 생각이다. 단순하게 생각할수록 경기의 몰입도를 높이고 좋은 샷을 구사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더욱 자세한 사항은 이어지는 레슨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기 바란다.

[고형승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tom@golfdigest.co.kr]

 

About GD MAN

Check Also

parkpark

박시현, 나무를 넘겨 치는 아이언 노하우

[골프다이제스트TV]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골프다이제스트TV ‘스윙 라이크 잭(Swing Like Jack)’ 시즌1의 히로인 프로 골퍼 박시현이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