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MAGAZINE / 전지훈련에서 스윙 교정하고 우승 차지한 김우현

전지훈련에서 스윙 교정하고 우승 차지한 김우현

kimwoo1

[골프다이제스트TV] 김우현(26, 바이네르)은 28일 전라북도 장수군 장수골프리조트(파72, 7050야드)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투어(KGT) 카이도시리즈 2017 카이도 드림오픈 2차전(총상금 3억 원)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마지막 날 합계 10언더파 278타로 전날까지 단독 선두였던 이태희(33, OK저축은행)와 연장전에 돌입했다. 기회를 포착한 김우현은 연장 1차전에서 약 6미터 거리의 버디 퍼트를 성공시키며 통산 3승을 신고했다.

지난해 8월, 병역의 의무를 마치고 전역한 김우현은 전지훈련 동안 2승을 거둔 2014년의 스윙을 되찾으려고 노력했다. 가끔 군대에서 휴가를 나오면 연습에 매진했지만 따로 레슨은 받지 않았다. 그러다 보니 백스윙 톱이 높아져 찍혀 맞는 등 미스 샷이 발생해 스윙을 예전처럼 플랫하게 만드는 것에 집중했다.

올해 기복 없는 플레이를 펼치고 싶다고 말했지만 2017년 출전했던 네 개 대회에서 두 번 컷 탈락하고 1차 카이도시리즈 2017 유진그룹/올포유 전남오픈에서 공동 59위를 기록한 것이 최고 성적일 정도로 부진한 출발을 보였다. 하지만 그는 다섯 번째 대회 만에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고형승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tom@golfdigest.co.kr]

 

 

About GD MAN

Check Also

jh07

그냥, 최진호! [People : 1707]

[골프다이제스트] 프로 골퍼 최진호의 올해 목표가 3승 이상을 달성하는 것이라는 것 그리고 그가 ‘바른 생활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