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TV / 40m 이상 쇼트 게임 감각 기르기 [Lesson : 1706]
골프다이제스트 정기구독 신청

40m 이상 쇼트 게임 감각 기르기 [Lesson : 1706]

main

40m 이상 쇼트 게임 감각 기르기

우리는 지난 2개월간 30m 이내에서 구사하는 샷 기술을 익혔다. 이번 호에서는 40m 이상의 쇼트 게임 거리에서 성공률을 높이는 샷 기술을 전한다. 글_로빈 사임스(Robin Symes) / 정리_인혜정

40m에서 120m 거리는 좋은 스코어를 내는 데 중요한 구간이다. 샷 컨디션이 좋은 날, 버디를 기록할 확률을 높일 수 있고, 샷이 잘 안 맞더라도 파로 스코어를 지키며 그나마 괜찮은 성적을 기록할 수도 있다. 따라서 이 구간에서 기본을 바로잡는다면 스코어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다.
이 두 거리에서의 샷은 비슷해 보이지만 굉장히 다르다. 특히 30m 이내의 샷은 풀스윙과 완전히 다르다. 클럽이 가장 먼저 움직이는 것이 큰 차이이며 볼의 탄도가 높고 부드럽게 떨어진다. 반면 40m 이상의 거리에서 쇼트 게임은 풀스윙과 좀 더 비슷하다. 30m 이내의 샷보다 볼의 탄도가 좀 더 낮고 스핀양도 증가한다. 훌륭한 쇼트 게임을 펼치던 대부분의 선수가 이 조건을 다 갖추고 있다. 그렇다면30m와 40m 사이의 거리에서는 샷을 어떻게 구사해야 할까? 방법은 간단하다. 상황에 맞게 위의 두 가지 샷 중에서 자신이 원하는 샷을 선택하면 된다.

2

셋업

● 풀스윙과 비교했을 때 스탠스는 조금 좁게, 왼발은 약간 발가락 쪽만 돌려서
정렬을 타깃 방향으로 연다.
● 볼은 발뒤꿈치 중앙에 둔다.
다리, 힙 그리고 상체가 모두 일직선을 그린다.

백스윙

다리, 힙 그리고 상체는 일직선을 유지한다.
● 아마추어 골퍼의 잦은 실수는 백스윙이 너무 길어지는 것이다. 백스윙을 짧게 유지한다.

다운스윙

클럽보다 하체가 먼저 회전한다.
다운스윙 때 무게 중심이 왼쪽으로 움직인다.
● 일관적인 리듬을 느껴보자. 샷 에너지양이 10점 만점이라면 7점을 유지한다.

 

3

임팩트

어드레스 때보다 샤프트를 앞으로 기울인다.
임팩트는 깔끔하게, 디봇도 거의 남기지 않는다.

폴로스루

● 몸이 릴리스와 폴로스루를 컨트롤한다.

 

Robin Symes 로빈 사임스
IGI 원장, 영국PGA 프로. 최나연, 김하늘, 배희경, 안송이의 코치다.

골프다이제스트 정기구독 신청

About GD MAN

Check Also

400

크로스오버 방지법 [Lesson : 1706]

크로스오버 방지법 클럽이나 잡지를 이용해 크로스오버 방지하기. 글_이시우 / 정리_한원석 크로스오버는 스윙 플레인과 연관되어 있다.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