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LESSON / 왼 손목의 커핑 대응책 [Lesson : 1712]

왼 손목의 커핑 대응책 [Lesson : 1712]

rs12

[골프다이제스트] 공이 목표 지점의 오른쪽이나 왼쪽으로 10도 각도에서 출발할 때 골프는 어려운 게임으로 변한다. 공을 목표 방향으로 보내려면 임팩트 시 클럽 페이스가 스퀘어를 이뤄야 한다.

임팩트 때 클럽 페이스가 심하게 열리거나 닫혀 볼의 출발 방향이 오른쪽이나 왼쪽으로 벗어나는 경우가 많다. 이는 대부분 왼 손목의 커핑(Cupping : 왼 손등이 팔뚝을 향해 꺾이는 상태) 현상으로 나타난다. 커핑 현상은 대개 몸의 회전이 커지는 백스윙이나 다운스윙 때 발생하며 임팩트 때 클럽 페이스의 문제로 이어진다.

클럽 페이스가 열리면 볼이 타깃 오른쪽으로 시작해 슬라이스를 유발한다. 그다음에 일어날 수 있는 일은 플레이어가 오른쪽으로 치는 것을 의식해 클럽 페이스를 빠르게 닫아버리는 것이다. 그러면 볼은 조금 더 타깃 방향으로 보낼 수 있지만, 대개 제어할 수 없을 정도로 닫는 양을 조절하지 못할 때가 많다. 결국 임팩트 시 클럽 페이스가 닫히고 볼은 타깃 왼쪽으로 출발해 훅이 나는 것이다. 이런 샷이 나오면 거의 매번 공을 다시 쳐야 하는 문제가 발생한다.

이번 호에서는 클럽 페이스를 제어할 수 있는 해결법인 왼 손목 제어법을 소개하겠다. 왼 손목을 조절할 수 있으면 클럽 페이스를 컨트롤할 수 있다. 정확한 왼 손목의 움직임을 느끼며 커핑을 막아보자. 준비물은 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와이어 옷걸이다. ① 옷걸이 안쪽으로 팔을 넣는다. 이때 옷걸이의 고리가 손목을 감싸도록 한 다음 왼손 엄지손가락으로 고리 끝을 쥔다. ② 옷걸이와 팔뚝 사이의 압력을 유지하면서 백스윙을 가져가면 옷걸이 아랫부분과 팔뚝 안쪽 부분이 달라붙게 된다. ③ 다운스윙에서도 압력을 유지하며 스윙한다. 만약 레일에 가해지는 압력이 증가한다면 손목이 움츠러들어 옷걸이 아랫부분과 팔뚝 안쪽 부분에 간격이 생길 것이다. 이 드릴이 익숙해질 때까지 반복한다. 그런 뒤 클럽을 쥐고 같은 느낌으로 스윙을 반복한다면 클럽 페이스를 스퀘어로 만들 수 있을 것이다.

글_로빈 사임스(Robin Symes) / 정리_인혜정

Robin Symes 로빈 사임스
IGI 원장, 영국PGA 프로. 최나연, 김하늘, 배희경, 안송이의 코치다.

About GD MAN

Check Also

wg12

골프 게임에도 월동 준비가 필요하다 [Lesson Tee : 1712]

[골프다이제스트] 어느새 겨울 한파가 다가왔지만, 그건 더 이상 스윙에 악재가 될 수 없다. 스키에는 관심이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