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TV / TEE-TO_GREEN / IRON SHOT / 헤드 스피드 유지하기 [Lesson:1506]
골프다이제스트 정기구독 신청

헤드 스피드 유지하기 [Lesson:1506]

1

사진_이종호 / 의상_콜마

 

톱스윙에서 피니시까지 헤드 스피드를 유지하는 비법. 에디터_인혜정

 

비거리가 줄어 고민이라면 ‘헤드 스피드’를 점검해 보자. 헤드 스피드가 감속하는 가장 큰 이유는 ‘장타를 의식한 스윙’에서 나타난다. 장타를 의식하면 상체가 일찍 일어나면서 클럽 헤드가 늦게 따라온다. 결국 비거리가 줄어들고 정확도는 떨어지는 문제가 발생한다.
헤드 스피드를 일정하게 유지하려면 스윙 때 오른쪽 어깨의 역할이 중요한다. 피니시까지 오른쪽 어깨를 볼 뒤에 유지하는 연습을 한다. 임팩트 이후에도 오른쪽 어깨가 볼을 지나지 않고 피니시 때는 재빨리 왼쪽 어깨 위에 클럽을 둘러멘다. 이는 상체 들림을 방지하고 스피드를 일정하게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2

Drill
오른쪽 어깨를 볼 뒤에 둬라

피니시 구간까지 오른쪽 어깨가 볼을 지나가지 않도록 유지한다. 그러면 몸은 타깃 방향을 향해 완전히 열리지 않은 상태가 된다. 벨트 버클은 4시 방향에 위치해 있는데 이는 몸이 열리지 않았다는 증거다. 피니시를 가져가는 순간 클럽은 왼쪽 어깨 위에 얹는다. 이 드릴을 꾸준히 반복하다 보면 헤드 스피드를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

 

Fault
빠른 회전으로 클럽 헤드 열려

상체와 하체 모두 타깃 방향을 향해 회전했다. 오른쪽 어깨는 볼 앞을 지나고 벨트의 버클은 3시 방향을 가리킨다. 장타 욕심에 급하게 회전하다가는 클럽이 몸보다 늦게 따라가는 문제가 나타난다. 클럽 헤드는 임팩트 순간 열리며 정확도도 떨어진다.

 

 

1 헤드 스피드를 일정하게 유지하는 방법으로 피니시 구간까지 오른쪽 어깨를 볼 뒤에 둔다.

2 벨트 버클은 4시 방향에, 오른쪽 어깨는 볼을 지나지 않도록 유지하고 왼쪽 어깨 위에 클럽을 재빨리 둘러멘다.

3 장타 욕심으로 상체와 하체가 급하게 회전하며 클럽은 몸통보다 늦게 가져간다. 오른쪽 어깨는 볼 앞에 위치하고 몸이 타깃 방향을 향한다. 이는 정확도와 비거리를 떨어뜨리는 요인이 된다.

 

 

Chung Joon

정준 : <골프다이제스트> 플레잉 에디터이며, KPGA투어 통산 3승을 거뒀다. 대명골프아카데미에서 활동하고 있고 현재 조민규, 김도훈, 안시현, 김재호, 박성원 등을 코치하고 있다.

골프다이제스트 정기구독 신청

About GD MAN

Check Also

400

40m 이상 쇼트 게임 감각 기르기 [Lesson : 1706]

40m 이상 쇼트 게임 감각 기르기 우리는 지난 2개월간 30m 이내에서 구사하는 샷 기술을 익혔다.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