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TV / TEE-TO_GREEN / DRIVER / 김형주의 드라이버 비거리를 늘리는 어드레스

김형주의 드라이버 비거리를 늘리는 어드레스

1

[골프다이제스트TV] 골프에 있어 어드레스 자세는 기본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부분에 속한다. 어드레스를 잘못 잡으면 아무리 좋은 백스윙 동작을 가지고 있어도 공을 똑바로 보내기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골프다이제스트스쿨(이하 GD스쿨)의 인스트럭터 김형주는 ‘ 드라이버 비거리를 늘리는 어드레스’ 자세를 만들기 위해 지켜야 할 세 가지에 관해 설명한다.

첫째, 그립을 손가락으로 잡아야 손목의 움직임이 자유로워 스윙을 만들기 수월하다.

둘째, 상체와 하체를 충분히 구부려줘야 몸의 꼬임을 증대시킬 수 있다. 또 어드레스 동작에서 팔을 아래로 자연스럽게 늘어뜨렸을 때 손가락 끝이 발끝을 향하고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셋째, 이건 프로 골퍼들이 슬라이스를 방지할 때 사용하는 비밀스러운 팁이다. 셋업 자세에서 공의 위치를 스위트 스폿(가운데)보다 살짝 토에 가깝게 이동시키면 단시간에 슬라이스를 방지할 수 있다.

앞으로 매달 GD스쿨 레슨을 통해 박길용, 김형주 그리고 김민서가 최고의 실전 레슨을 제공한다.

[고형승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tom@golfdigest.co.kr]

About GD MAN

Check Also

cover

벨트에 집중하라 [Lesson : 1708]

벨트에 집중하라 스윙할 때 스마트폰으로 벨트라인의 높낮이를 촬영해보자. 올바른 스윙 감각을 키울 수 있다. 글_인혜정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