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MAGAZINE / Swing Sequence / 유연하면서도 파워풀한 해리스 잉글리시 [Swing Sequence:1501]

유연하면서도 파워풀한 해리스 잉글리시 [Swing Sequence:1501]

1

 

사진_제이디 쿠반 J.D. Cuban

 

 

떠오르는 신예의 장타.
글_론 카스프리스크 Ron Kaspriske

 

 

여러분은 골프계의 떠오르는 신예 중 한 명의 스윙을 보고 있다. 25세의 해리스 잉글리시 Harris English는 2013년 미국PGA투어에서 2승을 거뒀으며, 지난해 8경기 연속 메이크 컷에 성공했다. 그의 코치인 마이크 테일러는 그의 성공이 숏게임 실력의 개선 때문이라고 분석하고, 라운드 당 평균 4.94개의 버디(투어 3위)를 만들고 있다는 사실이 그 증거라 생각한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간과해서는 안 될 것이 파워와 정확도를 겸비한 그의 티 샷이다. 그가 가장 선호하는 티 샷은 낮은 탄도를 그리며 살짝 오른쪽으로 휘어지는 페이드다. 191센티미터의 해리스는 “이건 완전히 컨트롤 된 컷 샷이다. 85~90퍼센트 정도로만 스윙을 한다”라고 털어놓지만 300야드에 조금 못 미치는 티 샷으로 미국PGA투어 톱25에 올라있다. 그러면서도 4번 가운데 3번 페어웨이에 볼을 올려놓아(투어 10위) 자신의 드라이버 샷의 품질을 입증해주고 있다.
테일러는 이 모든 것이 리듬과 관련되어 있다고 지적한다. “그는 물 흐르듯 대단히 유연하다. 아마추어가 보고 배울 점이 많다. 시속 100마일로 스윙을 하면서 토우에 볼을 맞히는 것이 아니라 시속 80마일로 스윙을 하면서 페이스 정 중앙에 맞힌다.”

 

 

5백스윙은 미리 조정할 것
“볼은 왼쪽 허벅지와 일치하도록 정렬한다. 이보다 뒤에 놓으면 볼이 오른쪽으로 날아가게 된다. 그리고 클럽 헤드는 볼의 몇 센티미터 뒤쪽에 내려놓는다. 그러면 볼을 맞추기 직전에 모든 파워를 모으는 데 도움이 된다.”

 

5페이드 샷, 파트 1
“샷의 컨트롤을 좋게 하기 위해 티를 낮게 꽂아 낮은 탄도를 만든다. 그리고 드라이버 샷을 할 때에는 약한 페이드 샷을 구사하는 것을 좋아한다. 드로우 샷은 거의 하지 않는다.” 잉글리시의 스윙 코치인 마이크 테일러는 “그는 자기 볼이 왼쪽으로 휘어지는 꼴을 못본다”라고 귀띔한다.

 

5지나치지 않는 백스윙
해리스는 “만일 톱을 길고 느슨하게 가져가게 되면 정확도가 떨어진다. 나는 클럽 샤프트가 지면과 평행을 이루기 전에 멈추는 것을 좋아한다”고 털어놓는다. 테일러도 “그는 그 이상 길게 백스윙을 할 필요가 없다. 그가 끝까지 몸을 회전하는 것이 이 정도”라고 거든다.

 

 

2

5부드럽게 다운스윙 시작하기
테일러는 “해리스의 스윙 리듬은 아주 뛰어나다. 여러분이 그렇게 하면 클럽과 볼을 제대로 컨트롤 하는 것”이라고 지적한다. 해리스도 “나는 톱에서 서둘러 내려오지 않으려고 노력한다. 만일 방향 전환이 빨라지면 페어웨이 오른쪽으로 벗어난다.”

 

5페이드 샷, 파트 2
“해리스는 컷 스윙을 하지만 밖에서 안으로 크게 휘어들어가는 것은 아니다”라는 것이 테일러의 지적이다. “그는 페이스를 타깃에 맞춘다. 그리고는 임팩트가 이루어지는 동안 손은 타깃의 왼쪽을 향해 스윙하면서 페이스는 그 지점 그 상태를 그대로 유지한다.”

 

5회전으로 마무리
테일러는 “몸이 빠르게 회전할 필요는 없다. 하지만 계속 돌아가고 있어야만 한다”고 강조한다. “피니시 때 해리스의 가슴은 타깃보다 훨씬 왼쪽을 가리킨다.
그는 완벽하게 밸런스를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유연한 스윙을 할 수 있다는 점이 중요하다.”

 

 

Harris English

해리스 잉글리시 : 나이 25세
신장 183cm 체중 84kg
거주지 미국 조지아
드라이버 캘러웨이

 

l 뒷면

3

l 앞

4

About GD MAN

Check Also

400

필 미컬슨 [Swing Sequence : 1706]

사진_J.D. 큐번(J.D. Cuban) 필 미컬슨 웨지 플레이의 제다이(영화 ‘스타워즈’의 능력자) 마스터를 따라 하는 법. 글_론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