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MAGAZINE / 김형주, 어프로치 상황에서의 올바른 몸 움직임
골프다이제스트 정기구독 신청

김형주, 어프로치 상황에서의 올바른 몸 움직임

%ec%95%bc%eb%a7%88%ed%95%988%ed%8e%b8_%ea%b9%80%ed%98%95%ec%a3%bc_%ec%b5%9c%ec%a2%85_1-mp4_20161130_105008-719

 

[골프다이제스트TV] 아마추어 골퍼들도 멋지게 온그린에 성공하면 좋겠지만 그린 주위만 맴도는 경우가 대부분일 것이다. 파온 확률이 낮은 아마추어들은 그린 주위 어프로치만 제대로 이해한다면 파를 기록하는 횟수가 늘어날 것이다. GD스쿨 레슨의 인스트럭터 김형주는 그린 주위 어프로치 성공률을 높이는 방법을 소개한다.

프로 골퍼 김형주는 그린 주위 어프로치에서 평소 스윙처럼 오른쪽 어깨가 내려가는 것이 아마추어 골퍼들이 가장 많이 범하는 실수라고 했다. 이 경우 스윙이 밑에서 위로 올려치면서 제대로 콘택트가 이뤄지기 어렵다. 김형주는 “어드레스에서 양쪽 어깨의 높이를 평행하게 만들면 위에서 아래로 스윙이 만들어지고 일정한 콘택트가 이뤄진다.”라고 조언한다.

다음으로 팔과 어깨로만 하는 스윙을 문제로 꼽았다. 아마추어 골퍼의 경우 어프로치에서 체중을 한쪽에 잡아놓고 스윙을 한다는 생각이 강하다. 때문에 몸이 함께 움직이지 못하고 팔과 어깨만으로 스윙이 이뤄지게 되는데 몸통이 함께 움직여야만 큰 근육들이 자세를 잡아주고 일정한 템포와 리듬으로 안정된 임팩트가 이뤄진다고 말했다.

앞으로도 매달 GD스쿨 레슨을 통해 박길용, 김형주 그리고 김민서가 최고의 실전 레슨을 제공한다.

[고형승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tom@golfdigest.co.kr]
골프다이제스트 정기구독 신청

About GD MAN

Check Also

400

박시현, 그린 엣지에서 하이브리드 범프앤런

  [골프다이제스트TV]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골프다이제스트TV ‘스윙 라이크 잭(Swing Like Jack)’ 시즌1의 히로인 프로 골퍼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