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TV / 김민서, 비거리 향상을 위한 하체 움직임

김민서, 비거리 향상을 위한 하체 움직임

%ea%b9%80%eb%af%bc%ec%84%9c_9%ed%8e%b8_%eb%81%9d-mp4_20161221_113059-840

[골프다이제스트TV] 스윙하는 도중 정확한 하체의 움직임으로 체중을 이동한다면 이상적인 비거리를 만들 수 있다. GD스쿨 레슨의 인스트럭터 김민서가 하체 움직임으로 비거리를 향상시키는 방법을 소개한다.

김민서는 아마추어 골퍼들이 흔히 하는 실수로 백스윙에서 왼쪽 무릎이 몸 앞쪽으로 움직이는 경우를 지적했다. 왼쪽 무릎이 전방으로 움직이면 체중이 오른쪽으로 옮겨지지 않기 때문에 스윙의 궤적이 아웃-인으로 형성되어 섕크가 발생하고 임팩트가 정확히 이뤄질 수 없다.

올바른 하체 이동을 위해서 백스윙할 때 무릎이 앞으로 나가는 동작을 주의하고 왼쪽 무릎을 우측 허벅지로 향하게끔 움직이라고 말한다. 다운스윙할 때는 반대로 오른쪽 무릎이 좌측 허벅지 쪽으로 움직인다. 피니시에서는 왼발에 모든 체중이 실리도록 지탱해준다. 이 방법을 통해 좌우로 체중이 이동할 수 있게 하체를 움직여야만 힘이 제대로 실린 정확한 임팩트를 만들 수 있다.

정확한 하체 움직임을 통해 비거리는 물론 정확성도 향상된 샷을 만들 수 있다.

[고형승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tom@golfdigest.co.kr]

About GD MAN

Check Also

yamaha

신나송, 동반자의 퍼팅 라인을 지켜주자

[골프다이제스트] 프로 골퍼 신나송은 필드에서 매너 좋은 골퍼로 등극하기 위해 꼭 알고 지켜야 할 룰과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