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프 탈출 해결사들 '하이브리드 & 유틸리티'
  • 정기구독
러프 탈출 해결사들 '하이브리드 & 유틸리티'
  • 김성준 기자
  • 승인 2021.10.22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윤석우

롱 아이언의 멸종을 부추기듯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의 인기는 그칠 줄 모른다. 많은 골퍼의 백에서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을 찾아볼 수 있지만, 질긴 러프에서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의 활약이 대단하다는 것을 모르는 골퍼가 의외로 많다.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은 러프 탈출에 용이한 디자인을 하고 있다. 롱 아이언보다 솔이 넓어서 질긴 잔디에서도 수월하게 통과한다. 또 클럽 헤드 후방 깊숙한 곳에 있는 무게중심은 빗맞은 샷에도 최대의 관용성과 높은 탄도를 보여준다.

최근 출시하는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은 카본 크라운과 텅스텐을 적극적으로 사용하고 클럽 페이스에 초박형 스틸과 마레이징강을 사용하며 성능을 끌어올리고 있다.

특히 클럽 스피드가 느린 아마추어 골퍼에게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은 라이가 좋지 않은 상황에서 피해를 최소화해줄 구원투수같은 클럽이다.

가을의 거친 러프에서 자신 있게 꺼내 들 수 있는 클럽을 찾고 있다면 지금 소개하는 하이브리드와 유틸리티 클럽을 주저하지 말고 테스트해보자

 핑 G425

하이브리드 단조 마레이징강을 이용해 페이스 전체를 감싸는 기술인 페이스 랩 패스트 테크놀로지는 페이스의 탄성을 높여 볼 스피드를 높인다. 새로운 벌지와 롤 설계는 빗맞은 샷에도 비거리 손실을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방향성을 보여준다. 후방에 위치한 텅스텐 무게추는 관성모멘트를 약 5% 증가시킨다. 17도부터 34도까지 여섯 가지 로프트로 출시했다.

미즈노 ST-Z

유틸리티 고급스러운 유광 블랙 컬러를 사용해 어드레스 시 안정감이 느껴지는 디자인이다. 얇고 가벼운 와플 모양 크라운 설계로 무게중심 위치를 낮추고 중심 심도는 깊게 설계해 관용성을 높였다. 헤드에 사용된 마레이징강 페이스는 반발력을 높여 볼 스피드까지 높이는 역할을 하며 20도와 23도 두 가지 로프트로 출시했다.

 

캘러웨이 에이펙스 하이브리드

캘러웨이의 독점 기술인 제일브레이크를 탑재해 클럽 헤드의 수직 강성을 높였다. 헤드 아랫부분에 볼이 맞아도 높은 볼 스피드를 보여주며 페이스 컵이 크라운에서 탄성을 높여 일관된 스핀을 제공한다. 솔 중앙에 있는 텅스텐으로 무게중심을 더 낮게 배치해 높은 탄도와 향상된 관용성을 자랑한다.

타이틀리스트 U·505 유틸리티

투어 선수의 피드백을 반영해 더 작아진 헤드 사이즈에 넓어진 솔을 적용했다. 낮아진 헤드 높이가 볼을 높게 띄울 수 있다는 자신감을 불러온다. 또 헤드 뒷면에 새로운 머슬 플레이트를 탑재해 타구음과 타구감이 향상됐다. 얇은 단조 페이스에 고밀도 텅스텐을 사용해 정교하게 무게중심을 배치했다. 탄도와 관용성 높은 만능 유틸리티 클럽이다

G425 크로스오버

이전 모델보다 약 7% 얇게 설계한 초박형 마레이징강 페이스와 핑의 독자적인 중공 구조를 결합해 최대 비거리를 만들어낸다. 중공 구조의 단점인 타구음을 개선하기 위해 인터널 사운드 리브를 탑재했다. 힐과 가까운 넥 부분을 깎아 무게를 절감하고 토 부분의 무거운 텅스텐으로 전 모델 대비 관성모멘트가 4% 증가했다. 블랙 하이드로 펄 스틸 마감은 마찰을 줄여 거칠고 젖은 잔디에서도 최고의 스핀을 보여준다.

테일러메이드 SIM2맥스 레스큐

레스큐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 트러블 상황에서 안정적인 성능을 발휘한다. 새로운 V-스틸 솔 디자인은 힐과 토가 지면에 닿는 면적을 최소화해 잔디를 매끄럽게 통과하도록 돕는다. 또 고강도 스틸 페이스에 적용된 트위스트 페이스는 힐과 토에 맞는 샷에도 좋은 방향성을 보여준다. 관통형 스피드 포켓 기술은 페이스 하단에 맞는 샷에도 관용성을 제공해 비거리 손실을 최소화한다.

스릭슨 ZX 유틸리티

아이언에 사용되는 것과 동일한 S20C 카본 스틸을 사용해 중공 구조로 설계했다. 연철 단조 바디 특유의 부드러운 타구감을 느낄 수 있다. 고비중 텅스텐 니켈 웨이트를 헤드 하단에 장착해 무게중심을 낮고 깊게 설계했다. 아이언과 유사한 디자인이지만 롱 아이언보다 높고 강한 탄도를 원하는 골퍼가 타깃이다. 티 샷과 페어웨이, 러프에서도 편하게 사용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PXG 0317X GEN4

하이브리드 0317X 하이브리드는 크라운 중앙에 알루미늄 베이퍼 카본을 사용해 기존 카본 크라운보다 강성이 높아지며 안정성이 향상되었다. 솔 앞부분과 힐 부분에 있는 두 개의 텅스텐으로 무게중심을 낮추고 클럽 중량과 스핀양, 구질을 조절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HT1770 스테인리스 스틸로 제작된 페이스는 탄성이 높아 비거리가 늘어난다. 콤팩트한 헤드 디자인은 다양한 라이에서 안정적인 어드레스를 돕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제호명 :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6층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대표전화 : 02-6096-2999  /  팩스 : 02-6096-2998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전민선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민선
Copyright © 2021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ms@golfdiges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