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at’s in my bag] 세계 장타 챔피언 카일 버크셔
  • 정기구독
[what’s in my bag] 세계 장타 챔피언 카일 버크셔
  • 김성준 기자
  • 승인 2022.12.28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일 버크셔 

나이 : 26
거주지 : 올랜도
전적 : 세계 롱드라이브챔피언십 2회 우승(2019, 2021)

◆단순한 강타자가 아니다 
소셜미디어에서 나를 팔로우하는 사람들은 내가 롱 드라이버로 경쟁한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한다. 그 대신 그들은 왜 내가 투어에 나가지 않느냐고 묻는다. 

내 플레이는 아직 프로 골퍼로 활동할 준비가 되지 않았지만, 핸디캡 3으로 플레이한다. 내 소셜미디어 팔로워가 크게 늘어난 것도 내가 골프 관련 동영상을 올리기 때문이다. 사람들은 나도 골퍼라는 사실을 이해한다.

 

▲드라이버 스펙 코브라 LTDx LS, 5.5도, 패더슨 Kinetixx 샤프트

내가 골프 코스에서 골프를 할 때 코브라 드라이버는 6도와 7도의 중간에 있다. 롱드라이브 대회 때는 1.5도와 7도 사이에 있다. 모든 것은 바람, 고도 등에 달렸다. 내 정상적인 캐리 거리는 약 350야드 정도이지만 내 롱기스트 드라이브 기록은 492야드이다.

드라이빙 아이언 스펙 코브라 킹 포지드 Tec KB 3D 프로토타입, 15도, 후지쿠라 벤투스 블랙 HB 10TX 샤프트

이것은 3D 프린트 클럽이다. 꽤 멋지다. 페어웨이 우드는 가지고 다니지 않는다. 그래서 이것이 기본적으로 내가 티잉 에어리어에서 플레이할 때 사용하는 클럽이다. 왜냐하면 나는 여전히 300야드 넘게 볼을 칠 수 있기 때문이다. 나는 대부분의 홀에서 그린까지 도달하는 풀 샷을 날리기 위해 조금 뒤로 기울여주도록 한다.

▲아이언 스펙 코브라 킹 포지드 크롬 CB(3-PW), 트루 템퍼 다이나믹골드 투어 이슈 X7 샤프트, 골프 프라이드 투어 랩 미드사이즈 그립

일곱 살 때부터 이 캐비티백 아이언을 써왔다. 이 클럽들은 관용성이 좋고 편안한 느낌을 준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클럽은 8번 아이언이다. 내 샤프트는 하드스텝 작업을 거쳤다. 다시 말해서 더 단단하고 스핀이 적다.

▲웨지 스펙 코브라 V 그라인드 로(48도, 54도, 58도, 62도), 트루템퍼 다이나믹골드 X100 샤프트

대부분의 4개의 웨지를 들고 다닌다. 하지만 가끔은 3개만 챙긴다. 나는 웨지 샷에 많은 시간을 투자한다. 많은 사람들에게는 놀라운 일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웨지 샷은 내 플레이에서 아주 큰 부분을 차지한다.

▲퍼터 스펙 SIK 프로 시리즈 C 암록, 37인치, 3도

이것은 브라이슨 디섐보가 사용하는 것과 같은 스타일이다. 단지 그의 것이 조금 더 수직에 가깝다. 나는 암록 스타일로 퍼트를 하지만 살짝 변형을 주었다. 오른손 검지손가락을 그립 아래로 구부려 넣는다. 솔 중앙의 아웃라인은 세계 롱드라이브 챔피언십 벨트를 높이 치켜든 내 모습이다.

▲라인 업

빨간색 라인을 그려 넣은 타이틀리스트 Pro V1 볼은 퍼트를 할 때 큰 도움이 된다. 우리가 롱드라이브 대회에서 사용하는 볼은 컴프레션을 조금 낮춘 볼이며, 어택 앵글을 더욱 높일 때 볼은 스핀이 덜 걸린 채 더 높이 떠오르게 한다.

 

▲준비 완료

사진에서 볼 수 있듯 나는 여러 개의 드라이버를 가지고 다닌다. 나는 30~50번 샷을 한 다음에 드라이버를 교체한다. 클럽이 부서져서 그러는 것이 아니라 페이스가 점차 평평해지기 때문이다.

▲강력하게 휘둘러 치기

오렌지 휩을 이용하면 클럽으로 스윙을 하지 않고도 내 골프 근육을 활성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걸 휘두르면 실제 임팩트와 매우 비슷한 느낌을 얻을 수 있고, 몸이 풀릴 때까지 많은 스윙을 하지 않아도 된다. 

 

클럽            야드*
드라이버       355
1번 아이언    310
2번 아이언    290
3번 아이언    275
4번 아이언    260
5번 아이언    240
6번 아이언    230
7번 아이언    215
8번 아이언    205
9번 아이언    180
48° 웨지       160
54° 웨지       135
62° 웨지       100
✽캐리 거리

글_E. 마이클 존슨(E. Michael Johnson)

사진_가브 루뤼(Gabe L’Heureux)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제호명 :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6층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대표전화 : 02-6096-2999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전민선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민선
Copyright © 2023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ms@golfdigest.co.kr ND소프트